댓글 0


잘못된 샤워 습관은 오히려 우리의 몸에 부담을 줄 수 있다. 무심코 해왔던 샤워 시 피해야 할 습관에 대해 알아봤다.

◇뜨거운 물로 오래 샤워하기

하루 동안 쌓인 피로를 풀기 위해 샤워를 할 때 뜨거운 물로 오랫동안 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이는 피부에 좋지 않은 습관이다. 몸에 뜨거운 물을 오랫동안 끼얹고 있으면 피부의 유·수분 균형이 깨지고, 피부장벽이 손상을 입는다. 피부 표면의 유분과 수분이 감소해 피부건조증이나 가려움증이 생길 수 있다. 샤워는 42도 이하의 물로 최대 20분 이내로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몸 먼저 씻은 뒤 머리 감기

샤워를 할 때의 순서도 피부에 영향을 줄 수 있다. 몸을 먼저 씻은 후에 머리를 감는 순서로 샤워를 해왔다면 순서를 반대로 바꾸는 것이 좋다. 샴푸를 이용해 머리를 감으면 샴푸에 포함된 파라벤이나 알코올 등의 화학성분이 몸통 피부에 닿아 모공을 막고 피부를 자극하며 피부 트러블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이다. 린스나 트리트먼트도 마찬가지다. 따라서 머리를 감은 뒤에 몸을 씻는 것이 좋으며, 머리를 감은 후에는 미지근한 물로 깨끗이 헹궈야 한다.

◇샤워기로 세수하기

샤워를 할 때 흔히 샤워와 동시에 세수까지 해결하곤 한다. 그러나 이 또한 버려야 할 습관이다. 얼굴 피부는 몸의 피부보다 예민하다. 그런데 샤워기는 수압이 세기 때문에 샤워기로 얼굴에 물을 뿌리면 훨씬 심한 자극을 받는다. 피부장벽이 손상돼 피부결이 거칠어질 수 있다. 세수는 세면대에서 미지근한 물을 받아 샤워와 별도로 해야 한다.

◇사용한 샤워볼 젖은 채로 두기

샤워볼을 사용해 몸을 닦고는 대충 헹궈 그대로 욕실 내에 걸어두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사용하고 난 샤워볼에는 피부의 죽은 세포와 세균이 남아있다. 그런데 이를 습한 실내에 그대로 방치하면 세균 번식이 활발해진다. 그 사실을 모르고 샤워볼을 다시 사용할 경우, 피부 질환을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도 있다. 샤워 후에는 샤워볼을 깨끗이 구석구석 헹궈 물기를 최대한 제거하고 햇빛이 드는 곳이나 건조한 장소에 보관해 말려주는 것이 좋다. 또 적어도 두 달에 한 번씩은 새것으로 교체하도록 한다.

◇하루에 두 번 이상 샤워하기

아침과 저녁 모두 샤워를 해야만 개운한 느낌이 드는 사람도 있다. 그러나 너무 자주 샤워하는 것은 피부에 해롭다. 피부를 감싸는 천연 오일막까지 제거해 피부 세포를 파괴시킬 수도 있다. 꼭 하루에 두 번 샤워를 해야 한다면, 아침 샤워는 바디 클렌징 제품이나 비누를 사용하지 말고 물로만 간단히 끝내도록 한다.





헬스조선 한희준 기자





목록 이전 다음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공지 게시글 삭제 기준안내 2018.11.14
공지 이미지 업로드 방법 file 2018.11.14
7742 [일반] [Live] 릴리(Lily) - 나만그래 (Brightday) 2019.03.15
7741 [이슈] [Live] 임채언 - Beautiful (도깨비OST)(원곡 : 크러쉬) 2019.03.15
» [정보] 무심코 해왔던 '나쁜 샤워 습관' 5가지 2019.03.15
7739 [이슈] 더히트 7화 예고편 (유리상자,모모랜드,테이,채연,왁스,창민) 2019.03.15
7738 [일반] 씨름부감독이 선수 영입하는 과정 2019.03.15
7737 [정보] 오마이걸 효정X비니, '리갈하이' OST 참여…통통 튀는 요정 목소리 2019.03.15
7736 [일반] 케이티, 美 하입베이가 선정한 2019 주목되는 K-POP 아티스트 2019.03.15
7735 [이슈] [단독]부산 신혼부부 실종 사건 용의자 국내 송환 불가..영구 미제로 남나 2019.03.15
7734 [이슈] 드림노트, 화이트데이 기념 깜짝 사탕 역조공 ‘행복 에너지 발산’ 2019.03.15
7733 [정보] ‘컴백’ VAV 세인트반·바론, ‘쓰릴라킬라’ MV 개인 티저 공개 2019.03.15
7732 [일반] 헤이즈, 정규 1집 타이틀곡 ‘쉬즈 파인’ MV 티저 공개.."독보적 감성" 2019.03.15
7731 [일반] 정준영 "황금폰 냈다"승리 "입영연기"밤샘조사후 귀가 2019.03.15
7730 [일반] 프랑스산 발라먹는 치즈 한국진출ㄷㄷ.jpg 2019.03.15
7729 [일반] 매일유업 신상 <우유 속에 핵인싸>ㄷㄷ.jpg 2019.03.15
7728 [일반] 나경원,해방후 반민특위로 국민분열..친일역사관 논란 2019.03.15
7727 [일반] '주가 급락' YG, 루이비통에 670억 물어줄 판 2019.03.15
7726 [일반] 승리, 정준영 밤샘 조사, 입영연기 신청하겠다 2019.03.15
7725 [정보] 문재인을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라던 외신 세탁과정 2019.03.15
7724 [정보] 10년전 풋풋했던 박선영 아나.jpg 2019.03.15
7723 [일반] 남규리와 박선영 아나.jpg 2019.03.15
7722 [이슈] 좋은 먹튀법 하나 알려드립니다.jpg 2019.03.15
7721 [일반] 대한민국 3대 플라시보.jpg 2019.03.15
7720 [정보] 진격의 거인 현실판.jpg 2019.03.15
7719 [정보] 지드래곤도 남은 군생활은 얄짤 없을 듯. 2019.03.15
7718 [일반] 황교안 "대한민국 알바천국 됐다..文정권 일자리 사기극" 2019.03.15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31 Next
/ 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