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文대통령, 아베 만나라…中·北 대하는 절반이라도 해야

바른미래당 유승민 의원은 14일 일본의 대한(對韓) 수출 규제로 촉발된 한일 갈등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를 만나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일본의 경제 보복을 외교로 해결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중국과 북한을 대하는 태도의 절반이라도 보여줄 수는 없는가"라고 했다.

유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문 대통령의 외교적 해결 노력에도 불구하고 일본이 보복을 고집한다면, 그때 (일본과) 싸워도 늦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 의원은 "우리 대법원의 판결을 두고 경제 보복에 나선 일본의 비이성적인 행태는 치졸하고 비난 받아 마땅하다"고 했다. 그러나 "아베 총리의 치졸한 경제보복이 아무리 밉고 화가 나더라도, 대통령은 일본과의 강대강 확전이 우리의 국가이익에 부합하는지 생각해봐야 한다"면서 "역사와 주권은 타협할 수 없지만, 경제와 안보를 위해서는 협력해야 할 이웃이 일본"이라고 했다.

유 의원은 "중국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대해 경제 보복을 했을 때 문 대통령이 보여준 저자세, (북핵 문제와 관련해) '오지랖이 넓다'는 수모를 당하면서 비핵화를 위해 김정은에게 보여준 저자세를 우리 국민은 기억한다"고 했다. 이어 "중국과 북한에게는 한없이 부드러운 대통령이 일본에 대해서는 그렇게 강경 일변도인 이유가 무엇인가. 말만 강하면 진정으로 강한 것인가"라고 했다. 또 "민족상잔의 6·25를 일으켰던 북한, 그 전쟁에서 북한의 편에 섰던 중국과도 국익을 위해 협력하고 있는 것이라면, 일본과의 관계에서도 국익을 위해 대담한 변화를 생각할 수 있어야 한다"고 했다.

일본과 관계 개선이 필요한 이유와 관련, 유 의원은 "일본은 우리가 단기간에 극복할 수 없는 산업의 뿌리를 움켜쥐고 있다"며 "그 뿌리에 해당하는 소재, 부품, 장비로 우리에게 보복을 가하면 우리는 생산이 중단된다. 생산을 못하면 우리는 아무 것도 팔 수가 없다"고 했다.

유 의원은 "IMF위기 2년 전에 우리 대통령(김영삼 전 대통령)은 '일본의 버르장머리를 고치겠다'고 했었다"면서 "1997년 마지막 수단으로 일본에게 도움을 요청했다가 싸늘하게 거절 당하고 결국 IMF 구제금융을 받을 수밖에 없었다"고도 했다.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3&aid=0003460588

저자세로 무조건 만나라?
그리고 상대가 있는 상황 에사 우리 대통령이 안만나려는 것이
아니라 상대인 아베가 전혀 반응을 안하는데 어쩌라는 건지
지금 처럼 다른 나라에 부당함을 알리고 국제기구에
제소하는 방법 으로 대은 하는수 밖에 ㅇ없는듯 한데. .





목록 이전 다음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공지 게시글 삭제 기준안내 2018.11.14
공지 이미지 업로드 방법 file 2018.11.14
6708 [이슈] 고소당한 도서관 공익.jpg 2019.07.15
6707 [일반] 계곡물로 과일.채소 씻으면 안되는 이유.jpg 2019.07.15
6706 [일반] 의정부고 켄타우로스 졸업작품.jpg 2019.07.15
6705 [정보] 친구의 생리통 비유.jpg 2019.07.15
6704 [정보] 양파 무료증정 행사.jpg 2019.07.15
6703 [이슈] 배우 심은경은 어쩌다가 '反아베 영화' 주인공이 됐나 2019.07.15
6702 [이슈] 카메라업계, 반일감정 불똥튈까 노심초사…"대체품 없어 일시적 효과 그칠듯" 2019.07.14
6701 [정보] 삼성·SK "불화수소 대안처 발굴..당장 공장 멈출 일 없다" 2019.07.14
6700 [일반] "개싸움 국민이 할 테니 정부는 정공법으로" 일본 제품 불매 심정 밝힌 글 '인기' 2019.07.14
6699 [이슈] [캠핑클럽] 오늘, 14년만에 완전체로 뭉친 '핑클' 2019.07.14
6698 [정보] 간호학과 똥군기때문에 난리남~~ 2019.07.14
6697 [정보] 미래지향적 국악.jpg 2019.07.14
6696 [일반] 인생 2회차 답.jpg 2019.07.14
6695 [정보] 김현종 "방미 결과 만족...美, 필요한 역할 할 것" 2019.07.14
6694 [일반] 강의실에 정자 투척하고 간 남학생.jpg 2019.07.14
6693 [정보] 스위스의 동네 흔한 풍경.jpg 2019.07.14
» [정보] 유승민 文대통령 아베 만나라 中·北 대하는 절반이라도 해야 2019.07.14
6691 [일반] 日 "한국, 규제강화 철회 요구안했다" 딴소리..韓 "사실과 달라" 2019.07.14
6690 [이슈] 경기도 명문격투기팀 선수 폭행 cctv 영상 2019.07.14
6689 [일반] '컴백' 공원소녀, 타이틀곡 '레드썬'…베일벗은 트랙리스트 2019.07.14
6688 [정보] 원빈 근황.gif 2019.07.14
6687 [일반] 7월 새로시작하는 예능프로그램.jpg 2019.07.14
6686 [일반] 트와이스 나연 실물.gif 2019.07.14
6685 [이슈] 뮤직뱅크 너무 예쁜 새로운 여mc 신예은.gif 2019.07.14
6684 [정보] 동물농장 오늘 장예원 아나.gif 2019.07.14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281 Next
/ 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