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자녀 입시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가 깜깜 무소식인데 대해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시민들의 비판이 거세다.

특히 조국 전 법무부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가 자녀의 동양대 표창장을 위조했다며 대대적인 압수수색 등과 함께 소환 조사 없이 전격 기소한 검찰의 이중 잣대에 불만을 털어놓고 있다.

지난 토요일 서초동 검찰청 앞과 여의도 국회 앞에 모인 검찰개혁 촛불집회 참가자들은 "검찰개혁"을 외치며 공수처 설치가 이래서 필요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하지만 나 원내대표는 20일 더불어민주당이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 중 공수처 법안을 우선 협상하겠다는 데 대해 "조국 부활 시도"라며 강하게 반대했다.

앞서 지난 11일 나 경원 원내대표를 검찰에 고발한 시민단체가 검찰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하는 의견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사립학교 개혁 국민운동본부 등 4개 시민단체는 이날 서울중앙지검을 방문해 처음 고발한 이후 한 달이 다 되도록 아무런 수사도 하지 않고 있는 검찰을 규탄한다는 내용의 의견서를 냈다.

시민단체들은 나 원내대표 관련 특혜·비리 의혹에는 명백한 사실과 근거가 있는데도 검찰이 수사하지 않고 있다며 최근 특정 사건에 보여준 과잉 수사와 비교했을 때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들은 나 원내대표가 딸·아들 입시 과정에서 각각 성신여대와 미국 예일대의 입학 업무를 방해했다며 세 차례에 걸쳐 나 원내대표를 고발한바 있다.




http://www.ifocus.kr/news/articleView.html?idxno=176039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공지 게시글 삭제 기준안내 2018.11.14
공지 이미지 업로드 방법 file 2018.11.14
4651 [이슈] ▶ 다른 나라 세상 2019.10.21
4650 [정보] 北 석탄 밀거래 선박, 日항구 100회 이상 드나들어 2019.10.21
4649 [이슈] 찐빵 인정하는 송가인.gif 2019.10.21
4648 [일반] 며칠전 아르헨티나에서 있었던 전철사고.gif 2019.10.21
4647 [일반] VAV, 오늘(21일) 5th 미니앨범 '포이즌' 발매…'짙은 가을 감성' 2019.10.21
4646 [정보] 평소 친한 조정석과 공효진.gif 2019.10.21
4645 [일반] 5년간 한 아파트에서 32명 ‘극단 선택’ 반복 부산서만 40곳.jpg 2019.10.21
4644 [이슈] 백종원 골목식당 정인선 과거.jpg 2019.10.21
4643 [정보] 벨기에판 뭉쳐야찬다.gif 2019.10.21
4642 [정보] 군대있는 친오빠와 통화하는 걸그룹 멤버 2019.10.21
4641 [일반] 아 XX 웃겨`익산에서 발생한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 2019.10.21
» [이슈] 나경원 자녀 입시의혹 수사는 어디까지 "공수처 설치 필요" 2019.10.21
4639 [일반] 촬영스텝 놀래키는 걸그룹 맴버.gif 2019.10.21
4638 [일반] 부산 2000평 대저택.jpg 2019.10.21
4637 [일반] 춤추다가 그만 아슬아슬했던 트와이스 나연.gif 2019.10.21
4636 [일반] 마약 사기 총살 닭 집안.jgg 2019.10.21
4635 [정보] 남자 외모 따위는 안보는 여자.jpg 2019.10.21
4634 [정보] 여자 트레이너들이 욕먹는 이유.jpg 2019.10.21
4633 [일반] 여성 성범죄자 신상정보 공개는 안돼.jpg 2019.10.21
4632 [일반] 방향치 김태리.gif 2019.10.21
4631 [정보] 미국인과 식사할때 금기사항.jpg 2019.10.21
4630 [정보] 모토롤라 폴더블폰.jpg 2019.10.21
4629 [이슈] 민속촌 사고 근황.jpg 2019.10.21
4628 [이슈] 시대착오적인 일본 기업문화.jpg 2019.10.21
4627 [일반] 대형건축물 앞에 미술작품이 있는 이유.jpg 2019.10.21
Board Pagination Prev 1 ...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 305 Next
/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