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그 여중생” 기고에 법원 “허위사실 적시”… 여성신문 “미투 운동 흐름에 역행”

[미디어오늘 김도연 기자]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자신의 여성 비하 논란과 관련한 기고 글로 명예가 훼손됐다며 제기한 소송에서 일부 승소하자 소송 상대방인 여성신문은 “부당한 판결로 판단하고 항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86단독 김상근 판사는 10일 탁 행정관이 여성신문을 상대로 제기한 3000만 원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여성신문사는 탁 행정관에게 1000만 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탁 행정관은 2007년 공동저자로 이름을 올린 책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에서 고등학교 1학년 때 한 중학생과 성관계를 했고 “친구들과 공유했다”고 썼다. 논란이 일자 탁 행정관은 ‘픽션’(허구)이라고 해명했다.

여성신문은 지난해 7월 “제가 바로 탁현민의 그 여중생입니다”라는 기고를 게재했다. 제목만 보면 기고자가 실제 탁 행정관과 관계를 맺은 인물로 비쳐져 사회적 논란을 일으켰다. 그러나 이 글은 탁 행정관이 책에서 묘사한 내용과 비슷한 상황을 겪은 한 여성의 고백이었다.

여성신문은 논란이 커지자 기고 제목을 “[기고] 그 ‘여중생’은 잘못이 없다 - ‘탁현민 논란’에 부쳐”로 바꾸고 “기고자가 글을 통해 전하고자 하는 의미가 제목으로 인해 잘못 읽힐 수 있다는 지적에 따라 제목과 내용 일부를 수정했다”고 밝혔다.

기고자가 ‘탁현민의 그 여중생’은 아니었음에도 독자가 탁 행정관을 성폭행 가해자 혹은 범죄자로 오인할 제목이라 비판이 거셌다. 탁 행정관은 지난해 7월 말 여성신문을 상대로 손배소를 제기했다.

143580_216092_4951_20180711172902667.jpg

김 판사는 “탁 행정관이 책에서 언급한 여중생과 성경험이 꾸민 이야기라는 점을 이미 수차례 밝혔는데 일반 독자가 ‘탁 행정관 해명이 거짓’이라는 인상을 받도록 허위사실을 적시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기고 배경에 탁 행정관 책 논란이 있다는 점 등을 고려해 손해배상액은 1000만원으로 했다.

김 판사는 “책이 양성평등 측면에서 적절하지 못한 내용으로 구성돼 있을 뿐 아니라 허위 내용을 상업적인 목적으로 마치 사실인 양 포장해 책을 발간했다”며 “탁 행정관이 자신의 여성관에 대한 비판을 자초한 것도 기고 글이 작성된 원인 가운데 하나”라고 꼬집었다.

여성신문은 10일 오후 “이번 1심 판결을 부당한 판결로 판단하고 항소할 예정”이라며 “해당 기고문은 실제 성폭력 피해 여성이 자신의 어린 시절 경험을 담은 글”이라고 밝혔다.

여성신문은 “이번 판결은 사실상 성폭력 피해 생존자들을 침묵하게 만들 수 있다는 점, 미투 운동과 같은 최근의 사회 변화에 역행하는 판단이라는 점, 언론의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우려가 있다는 점 등을 들어 부당한 판결이라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김도연 기자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공지 이미지 업로드 방법안내 file 2018.06.19
공지 게시글 삭제 기준안내 2018.06.19
» [일반] 탁현민에 패소한 여성신문 “부당 판결” 항소 2018.07.12
2742 [이슈] 워마드'박근혜는 무죄',워마드 폐쇄하라,페미의 자멸 2 2018.07.12
2741 [정보] 조선일보, 기무사 계엄령 문건 옹호 2018.07.12
2740 [이슈] 미얀마 이슬람인들 전세기로 데려와 살게하는 한국정부 1 2018.07.12
2739 [정보] 프듀48) 소유의 이상한 코칭.jpg 3 2018.07.12
2738 [일반] 여자들의 양면성.jpg 2018.07.12
2737 [이슈] 서장훈이 말하는 깔끔과 샤워.jpg 2018.07.12
2736 [정보] [라스]조현우 선수 아내를 위한 노래`하나의 사랑&녹화장 찾은 아내 공개 2018.07.12
2735 [정보] 안희정 재판 새 국면…"김지은, 직접 호텔 예약했다" 2018.07.12
2734 [정보] 일본 걸그룹 심리분석.jpg 2018.07.12
2733 [일반] 대상 탄 초딩 6학년의 시.jpg 2018.07.12
2732 [정보] 언니 너무 예뻐요.jpg 2018.07.12
2731 [일반] 흔한 택배파업의 진실.jpg 1 2018.07.12
2730 [일반] 한서희,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에 “왜 워마드 가지고 난리, 더 힘내라” 2018.07.12
2729 [정보] 친정부모님께 스팸세트 선물한 남편.jpg 2018.07.12
2728 [정보] 홍준표 전 대표에게 절하는 지지자 2018.07.12
2727 [이슈] 서울에 탱크 200대·장갑차 550대..'전쟁 준비'했나 2018.07.12
2726 [이슈] "맛집 되려면 770만원 내라"..유명 셰프, 방송사 먹방 섭외 폭로 2018.07.12
2725 [이슈] 정가은 "워킹맘은 여유 언제 생기나요..완전 나가고 싶다" 2018.07.12
2724 [이슈] 한예슬이 공개 지지한 청와대 국민 청원 현재 상황..10만 명 증가↑ 2018.07.12
2723 [일반] '이제는 고양이상이에요'..손나은, 미모는 계속 진화 중 2018.07.12
2722 [일반] 中, '아이돌 선거권' 박탈할까…"오디션 방송 사전심사" 통보 2018.07.12
2721 [일반] [라스]이용 선수"독일전'급소 수비' 후 비뇨기과에서 연락와 2018.07.12
2720 [이슈] 우리나라 최초 "야외" 고양이카페 2 2018.07.12
2719 [이슈] 곤지암 근황 2018.07.11
2718 [정보] “대통령, 감성적 모습 필요”…닷새 뒤 ‘세월호 눈물 담화’ 2018.07.11
2717 [이슈] 난민신청자 인도적 체류 반대 청원 시작!!!! 2018.07.11
2716 [이슈] 의사 남친 월급 듣고 실망한 여성.jpg 1 2018.07.11
2715 [이슈] 아빠 돈으로 세계 20개국 전전한 무개념 딸.jpg 1 2018.07.11
2714 [일반] 日 관계자 "마츠이 쥬리나 활동 중단, 미야와키 사쿠라와 갈등 때문" 2018.07.11
Board Pagination Prev 1 ... 241 242 243 244 245 246 247 248 249 250 ... 337 Next
/ 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