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 원정서 북한 갑질 목도…文 현실인식 우려스러워”
[서울신문]
한국당 “‘이니 마음대로 해’ 시절은 지났다”
文 “평창 열기, 서울·평화 올림픽되게 지지 당부”
‘무중계·무관중’ 깜깜이 북한 경기 속 발언 논란
손흥민 “북한 거친 플레이·욕설, 부상 없어 의미”
태영호 “韓 이겼으면 손흥민 다리 부러졌을 것”

0003037037_001_20191020083646349.jpg?typ

자유한국당이 문재인 대통령의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 개최 발언에 대해 “국민 인식과 동떨어진 ‘달나라’ 발언”이라고 맹비난했다.

김성원 한국당 대변인은 19일 논평에서 “남북 공동 올림픽 개최에 최소 4조원이 들 것이라고 하고, 사회간접자본 투자 비용은 더 엄청날 것”이라면서 “비용은 어디서 어떻게 마련할 것인지, 국민 동의는 어떻게 받을 것인지 생각은 하고 있는가”라고 지적했다.

전날 문 대통령은 청와대로 미·일·중 주한대사 등 111개국 대사와 17개 국제기구 대표들을 초청해 가진 리셉션에서 “평창으로 모아주신 평화와 화합의 열기가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까지 계속될 수 있도록 변함없는 관심과 지지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이날 발언은 지난 15일 평양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예선 남북 축구가 북한의 비협조로 인해 관중도 생중계도 없는 ‘깜깜이’로 진행되면서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 공동 유치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나온 발언이어서 주목을 끌었다.

한국당은 북한 평양에서 치러진 월드컵 축구 아시아지역 2차 예선 3차전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과 북한 대표팀의 아시아 최종 예선전과 대해 정부에 대한 비판을 이어갔다.

김 대변인은 “북한 측은 북한 전문 여행사에는 1주일 전에 ‘무중계·무관중’ 경기를 알렸지만, 통일부는 경기 시작 1시간 전에 알았다”면서 “이것이 지금 남북관계의 현실이고 문재인 정부와 김정은 정권의 의사소통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0003037037_002_20191020083646434.jpg?typ
0003037037_003_20191020083646492.jpg?typ
0003037037_004_20191020083646552.jpg?typ
당시 남북 축구 경기는 ‘무중계·무관중’ 상태에서 ‘전쟁’을 방불케 할 정도로 북한 선수들의 거친 경기 운용이 논란이 되기도 했다.

귀국 직후 손흥민 선수는 무승부(0대0)로 끝난 경기에 대해 “북한 측 플레이가 매우 거칠었고 심한 욕설도 했다”면서 “부상 없이 돌아온 것 만으로도 의미가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김 대변인은 “북핵과 미사일 위협이 아직도 이어지고 있고, 평양 원정에서 북한 갑질이 목도된 상황에서 문 대통령은 매우 우려스러운 현실인식을 보여줬다”면서 “대통령 지지율이 40% 밑으로 떨어졌다. 이제 ‘이니 마음대로 해’ 시절은 지났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태영호 전 주영국 북한공사는 지난 16일 강좌에서 “13일이 북한의 체육절인데 만약 축구가 졌더라면 최고 존엄(김정은 국무위원장) 얼굴에 똥칠하는 것”이라고 말한 뒤 “만약 한국이 이겼다면 손흥민 선수 다리가 하나 부러졌든지 했을 것이다. 여러 사람 목숨을 살린 경기”이라고 평가했다.
0003037037_005_20191020083646579.jpg?typ
0003037037_006_20191020083646633.jpg?typ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공지 게시글 삭제 기준안내 2018.11.14
공지 이미지 업로드 방법 file 2018.11.14
7487 [일반] 시대별 대한민국 대표미녀 알려준다 new 2019.11.22
7486 [일반] 고경표 채수빈 키스신 찍을때 흔한 키차이.jpg new 2019.11.22
7485 [이슈] "카페에서 김밥 먹는 알바생, 문제 아닌가요?" [헉스] 1 new 2019.11.22
7484 [일반] BTS 그래미상 불발.jpg new 2019.11.22
7483 [정보] 네가지 유형의 친구.jpg new 2019.11.22
7482 [일반] 오늘자 신곡 나온 여솔 new 2019.11.22
7481 [정보] 쌩얼 공개도 안무서운 아이돌의 독특한 피부관리법10 new 2019.11.22
7480 [정보] 한·일 양국 정상회담에 합의…"12월 중 개최" new 2019.11.22
7479 [정보] [뮤뱅] 우주소녀 - 이루리 최초 공개 컴백무대 new 2019.11.22
7478 [일반] 5개월 접어든 일본 불매운동 상황.jpg new 2019.11.22
7477 [정보] 손나은 근황모습.jpg new 2019.11.22
7476 [이슈] 바가지 씌우는 택시기사의 최후.jpg new 2019.11.22
7475 [일반] 연인들의 감정 변화를 잘 나타낸 MV new 2019.11.22
7474 [정보] ‘보이스퀸’ 에일리, ‘보여줄게’로 무대 장악 “주부님들 응원” new 2019.11.22
7473 [정보] 아형) 서장훈, 고등학생이 무슨 결혼이야.jpg new 2019.11.22
7472 [일반] 기부가 점점 사라지는 이유.jpg new 2019.11.22
7471 [일반] 남편이 선물받은거 판매합니다.jpg new 2019.11.22
7470 [일반] 힙하면서도 감성적인 팝듀오 X Lovers new 2019.11.22
7469 [이슈] 젓가락질 못하는 예쁜여자.gif new 2019.11.22
7468 [일반] 지구상 최대 난제 부먹vs찍먹 (ft.이기적인 찍먹파) new 2019.11.22
7467 [이슈] [엽기] 예수님과 스님 new 2019.11.22
7466 [정보] 한국당 의원 손에 간 총리 동생 개인정보..파견 판사가 유출 new 2019.11.22
7465 [정보] 퇴사한 신입여직원.jpg new 2019.11.22
7464 [이슈] 키스 후에 해야할 일.jpg new 2019.11.22
7463 [이슈] 여직원과 친한 남편.jpg new 2019.1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1 Next
/ 301